뉴스캔

기사 (전체 29,62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정당·국회] 유승민 "지금 바른정당은 다져질 만큼 다져졌다"
바른정당 유승민 대표는 19일 국민의당과의 통합 과정에서 일부 당 인사들의 탈당이 있었지만, 앞으로 추가 탈당이나 이탈은 없을 것이라고 선을 그었습니다.-. 유 대표는 이날 오전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지금 바른정당은...
장덕수 기자  2018-01-19
[정당·국회] 김성태 "보복의 한풀이 되풀이되는 정치사 불행 없어져야"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는 19일 문재인 대통령이 이명박(MB) 전 대통령의 '정치보복 성명'을 비판한 것과 관련해 "최후의 통치권자가 냉정이 아닌 분노의 감정을 앞세운다면 그것이 정치보복이고 그 순간이 정치보복이 되는 것"이라고 밝혔...
장덕수 기자  2018-01-19
[정당·국회] 추미애 "MB 당당히 사법 당국의 수사 협조해야"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는 19일 이명박 전 대통령이 자신을 향한 검찰 수사를 정치보복으로 비판한 것과 관련해 이 전 대통령의 수사 협조를 거듭 촉구했습니다.-. 추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이 전 대통령의 정치보복 비판은 억지주장...
박환희 기자  2018-01-19
[정치종합] 이총리 "IOC가 최적의 결정 내려주길 기대한다"
이낙연 국무총리는 19일 "제가 '여자 아이스하키팀이 메달권 밖이기 때문에 남북 단일팀을 구성해야 한다'고 말한 것으로 보도됐다"며 "오해의 소지가 있었음을 인정한다. 진의를 제대로 설명하지 못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이어 "제 발...
장덕수 기자  2018-01-19
[정당·국회] 남경필, "당 지켜준 여러 의원의 노고에 감사해"
국민의당과의 통합에 반대하며 바른정당을 탈당, 자유한국당에 복당한 남경필 경기지사가 19일 한국당 공식회의에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남 지사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한국당 원내대책회의에 참석, "다시 돌아왔다. 어려울 때 당을 지켜준 김...
장덕수 기자  2018-01-19
[정당·국회] 민주당,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찾아간다
더불어민주당은 19일 '사회적 대타협을 위한 현안 경청 간담회'의 마지막 일정으로 중소기업중앙회를 방문합니다.-. 우원식 원내대표와 김태년 정책위의장 등은 이날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를 방문하는 일정이 있다면서요?=. 네, 맞습니다. 이들...
박환희 기자  2018-01-19
[정당·국회] 우원식 "MB, 협박성 발언 서슴지 않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원내대표는 19일 "이명박 전 대통령의 반성 없는 성명과 측근의 권력형 비리의혹을 물타기 하려는 시도에 분노를 금치 못한다"고 밝혔습니다.-. 우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 회의에서 "이들(이 전 대통령과 자유한국당)의...
박환희 기자  2018-01-19
[외교] '포르투갈 방문' 정 의장 "MOU 체결 기대한다"
포르투갈을 공식방문 중인 정세균 국회의장은 18일(현지시간) "한국과 포르투갈 간 경제협력을 활성화하기 위한 논의가 활발한 지금이 양국관계를 강화할 적기"라고 말했습니다.-. 정 의장은 이날 리스본의 포르투갈 총리 집무실에서 안토니우 코스타 포르투갈 ...
장덕수 기자  2018-01-19
[통일·북한] 남북 판문점 연락채널 열어두고 논의 이어간다
북한의 평창동계올림픽 참가와 관련한 실무회담 이후로 남북이 후속협의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우선 당장 다음주에 있을 남북의 선발대 파견과 관련해 선발대 구성과 구체 일정 등에 대한 협의가 판문점 연락채널을 통한 문서 협의 방식으로 진행 중인 것으...
장덕수 기자  2018-01-19
[통일·북한] 북측 대표단 육로 이용 합의…아직 넘어야 할 산 많아
남북한이 17일 고위급 회담 실무회담에서 평창동계올림픽 때 방한할 북측 대표단의 육로 이용에 합의하면서 북한의 올림픽 참가와 관련한 유엔 안보리 결의 등 저촉 논란에서 일단 고비를 하나 넘긴 양상입니다.-. 합의문 격인 공동보도문에는 "북측 민족올림픽...
장덕수 기자  2018-01-18
[정치종합] 이총리 "용수대책 지금부터 준비하지 않으면 안 된다"
이낙연 국무총리는 18일 "완도와 신안, 전체는 아니고 일부 섬은 식수가 부족해 제한급수를 이미 하고 있고 이대로 가면 경남 합천·강원도 속초까지 식수에 어려움이 생길지 모르겠다"고 우려했습니다.-. 이 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 세종청사에서 주재한 제2...
장덕수 기자  2018-01-18
[정치종합] 장하성 靑정책실장, 최저임금 인상 관련 애로사항 듣는다
장하성 청와대 정책실장이 18일 영세자영업자와 소상공인 등을 만나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애로사항을 듣습니다.-. 장 실장은 이날 오전 관악구 신림동에 있는 분식점과 정육점, 마트에 들러 각 점포 운영자와 종업원을 만나 정부가 운영 중인 일자리 안정자금...
장덕수 기자  2018-01-18
[정당·국회] 김동철 "MB 수사 통해 모든 의혹 명백히 밝혀야"
국민의당 김동철 원내대표는 18일 이명박(MB) 전 대통령이 전날 성명을 발표하며 검찰 수사를 정치보복이라며 반발한 것과 관련해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리겠다는 후안무치한 변명"이라고 비판했습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정책회의에서 ...
장덕수 기자  2018-01-18
[정당·국회] "여자 아이스하키 선수들 상실감 느낄 수도"
정의당 노회찬 원내대표는 18일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단일팀을 구성하는 과정에서 우리 선수들에 대한 배려가 부족했다며 정부의 대책 마련을 촉구했습니다.-. 노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상무위 회의에서 "오랫동안 올림픽에서 성과를 내겠다고 땀을 흘려...
박환희 기자  2018-01-18
[정당·국회] 박홍근 "진실 밝히는 것이 국민에 대한 예의"
이명박 전 대통령 재임 시절 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 일부가 이 전 대통령 부인인 김윤옥 여사의 명품 구입 등에 사용됐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원내수석부대표는 18일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이 전 대통령 측근인) 김희중...
박환희 기자  2018-01-18
[정당·국회] 유승민 "비핵화 이야기는 한마디도 없었다"
바른정당 유승민 대표는 18일 남북한이 평창 동계올림픽 개막식에 한반도기를 앞세워 공동입장하고, 여자아이스하키 종목에서 단일팀을 구성하기로 합의한 것과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과 이낙연 총리가 원칙이 아닌 반칙을 하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유 대표...
박환희 기자  2018-01-18
[정당·국회] 홍남기 "가상화폐 대책, 다양한 의견 논의하고 있어"
홍남기 국무조정실장은 18일 "가상화폐 (거래)와 관련한 것은 투자라기보다 투기적인 양상으로 진행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홍 국조실장은 이날 '가상화폐 대책 현안보고'를 주제로 열린 국회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해 이같이 밝혔다면...
장덕수 기자  2018-01-18
[정치종합] 문 대통령 "MB, 정치금도 벗어나는 일"
문재인 대통령은 18일 "이명박 전 대통령이 노무현 대통령의 죽음을 직접 거론하며 정치보복 운운한 데 대해 분노의 마음을 금할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이 전 대통령의 전날 성명과 관련, 이같이 언급한 데 이어 "이 전 대통령이 마치 ...
장덕수 기자  2018-01-18
[정당·국회] 당정, "저금리 정책자금 확대하기로 결정"
정부·여당이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소상공인, 영세 자영업자, 중소기업 등의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상가 임대료의 인상률 상한을 대폭 낮추고 저금리 정책자금을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당정은 또 소액결제 업종에서 밴사(카드단말기를 통해 결제를 대행하는 업...
박환희 기자  2018-01-18
[외교] 문재인 정부, '역사와 보상은 정부.국민 몫 - 사과와 인정은 일본 양심에"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로드맵 착수
문재인 대통령은 4일 위안부 피해자 생존 할머니들을 찾아 박근혜 정부의 한·일 위안부 합의에 대해 사과했습니다.정부가 기존 한일 위안부합의 파기와 재협상을 요구하는 수순에 들어간 것으로 보입니다. 일본은 재협상은 절대 불가하다는 입장이어서 향후 적지않...
장덕수 기자  2018-01-04

뉴스캔

07238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0길 19 대하빌딩 508호(여의도동)  |  대표전화 : 070-7724-0363  |  팩스 : 0303-0363-3922  |  email : easypol1@gmail.com
등록번호 : 서울아00170  |  등록일 : 2006년2월13일  |  대표 : 장덕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덕수 Copyright © 2008 - 2018 뉴스캔. All rights reserved.
뉴스캔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