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캔

뉴스캔 SNStv 참소리 시민대변인을 찾습니다

snstv장덕수 기자l승인2015.08.18 15:34l수정2015.08.20 20:1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뉴스캔 SNStv는 애국 시민과 시민단체들의 용기 있는 주장과 미래 대한민국의 좌표를 온 나라 온 국민에게 널리 알려 대한민국을 살리는 참다운 국민여론을 조성하기 위한 ‘온 국민 참소리 캠페인’을 시작합니다.

그동안 많은 애국 시민과 시민단체가 전국 곳곳에서 국민을 향해 진실의 소리를 알리는 1인 시위와 거리집회, 성명서와 고소고발 투쟁을 하고 있지만 기성 언론의 편견과 편향, 포퓰리즘적 보도에 소외받고 외면 받아 많은 국민들이 듣도, 보도, 알지도 못하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반면 편향되고 포퓰리즘적인 일부 인사와 단체들의 억측과 왜곡은 몇몇 언론과 네티즌들의 반복 확대 재생산으로 언론과 인터넷 게시판을 뒤덮고 이는 진실인양 국민여론이라는 이름으로 둔갑해서 더 큰 거짓과 오류를 선동하고 유도하는 악순환이 반복되어온 것이 사실입니다.

이에 뉴스캔 SNStv는 대한민국을 살리는 전국 곳곳의 애국 시민과 단체의 참 소리를 국민 모두가 알 수 있을 때까지 힘 있는 전진을 시작하려고 합니다.

뉴스캔 SNStv는 대한민국을 사랑하는 열정으로 거리와 현장에서 대한민국의 평화와 번영을 주창하시는 참 목소리를 실시간으로 연결해 포털 사이트와 SNS에 전파하는 것부터 시작하고자 합니다.

이를 위해 뉴스캔 SNStv는 역사의 현장에서 전달하는 용기 있는 참소리 시민대변인을 찾습니다.

전문적인 방송 또는 언론 관련 교육을 받거나 경력이 없어도 현장에서 생생한 참소리를 전달하겠다는 열정을 갖고 있는 분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합니다. 열 번의 거리외침보다 한 번의 뉴스캔 SNStv 뉴스보도가 더 큰 힘을 발휘합니다.

 

▣ 참소리 대변인 활동계획

-. 뉴스캔 SNStv 각종 뉴스 현장 리포터

-. 뉴스캔 주최 정책 온라인 토론회 현장 리포터

 

▣ 참소리 대변인 보도물 대외 보도

-. 뉴스캔 홈페이지

-. 포털 사이트 뉴스섹션

-. 각종 SNS

 

 

▣ 참소리 대변인 신청자격

-. 참소리 캠페인을 지지하는 국민 누구나

-. 스마트폰 또는 태블릿PC 등 모바일 기기와 컴퓨터 활용 가능자

-. 재능 자원봉사자(본 활동으로 인한 경비지원이나 편의제공 없음)

 

▣ 제출서류

-. 참소리 대변인 신청서

-. 이력서/주민증 사본

 

▣ 혜택

-. 뉴스캔 SNStv ‘참소리 대변인’ 취재현장용 프레스카드(목걸이용) 제공

-. 참소리 대변인 위촉패

-. 취재보도 영상파일 제공

 

▣ 주의사항

-. 공. 사 문서에 기자로 표기하거나 진술. 표방할 수 없음

-. 취재 보도를 대가로 일체의 금전 향응 우대 요구 절대불가

-. 시민단체 활동 외 취재 및 보도 불가

-. 취재. 보도로 인해 발생하는 민. 형사상 소송 및 피해 개인책임

-. 재능 자원봉사자로 본사에서 공시한 혜택 이외의 추가 요구 불가

 

▣ 신청방법

아래 참여와 지지를 클릭, 신청하시면 됩니다. 또는 snstv21@gmail.com으로 신청메일을 보내주셔도 됩니다.(메일 제목에 ‘참소리 대변인 신청’이라고 적어주십시오)


snstv장덕수 기자  snstv21@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nstv장덕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뉴스캔

07238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0길 19 대하빌딩 508호(여의도동)  |  대표전화 : 070-7724-0363  |  팩스 : 0303-0363-3922  |  email : easypol1@gmail.com
등록번호 : 서울아00170  |  등록일 : 2006년2월13일  |  대표 : 장덕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덕수 Copyright © 2008 - 2017 뉴스캔. All rights reserved.
뉴스캔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