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무성 "오픈프라이머리 정치생명 걸고 관철시킬 것"
상태바
김무성 "오픈프라이머리 정치생명 걸고 관철시킬 것"
  • 이대인 기자
  • 승인 2015.08.20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는 20일 “정치생명을 걸고 관철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 사진=새누리당

김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 직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일부 언론에서 (새누리당이 지역구의) 15%를 전략공천한다는 보도를 냈는데 이는 사실과 다르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김 대표는 “일부 국민공천제를 흔들려는 세력들이 자꾸 말을 만들어내는 모양”이라며 “나는 누구에게도 전략공천에 대해 언급하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오픈프라이머리가 국민의 염원이기 때문에 국민공천제로 이름을 바꾸기로 했고, 이것은 수 차례 의원총회를 거쳐 당론으로 확정된 바 있다”며 “그런데 이건 법으로 만들어야 하기 때문에 여야 합의가 필요하다. 그 합의를 위한 노력을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여론조사에서 70%가 국민에게 공천권을 돌려드린다는 정책을 지지하고 있는데 내가 이것을 포기할 이유가 없다”며 “오픈프라이머리는 수차례 회의를 통해 당론으로 결정한 사안이고, 이를 위한 여야합의 노력을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