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더 레드', 오는 10일 엠카 첫 무대
상태바
레드벨벳 '더 레드', 오는 10일 엠카 첫 무대
  • 강민수 기자
  • 승인 2015.09.07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걸그룹 레드벨벳(Red Velvet)이 오는 9일 첫 정규앨범 ‘The Red’(더 레드)를 공개하고 본격 컴백 활동에 나섭니다. 내용 알아봤습니다.

 

- 타이틀곡이 ‘Dumb Dumb’(덤 덤)으로 알려졌습니다.

= 네. 이번 앨범에는 중독적인 훅과 그루비한 비트가 인상적인 팝 댄스 장르의 타이틀곡 ‘Dumb Dumb’(덤 덤)을 시작으로, 꿈 속에서 놀다가 잠에서 깨어 현실로 돌아오는 의식의 흐름을 가사에 담은 팝 댄스곡 ‘Huff n Puff’(허프 앤 퍼프), 리드미컬한 기타 인트로가 돋보이는 R&B 팝곡 ‘Campfire’(캠프파이어)등이 수록됐습니다.

또한 소녀가 Red Dress를 입고 자신을 어린아이로만 대하는 상대방을 앙큼하게 유혹한다는 내용을 담은 ‘Red Dress’(레드 드레스), 멤버들의 가창력이 돋보이는 소울풀한 R&B 팝곡 ‘Oh Boy’(오 보이), 여자 친구들만의 우정을 그려낸 ‘Lady’s Room’(레이디스 룸)도 수록돼 듣는 재미를 배가시킵니다.

 

- 나머지 곡들은요.

= 꿈과 현실을 오가며 느끼는 촉박함과 나른함을 표현한 가사가 인상적인 힙합 기반의 R&B곡 ‘Time Slip’(타임 슬립), 남자친구와 가까워지고 싶은 소녀가 앙큼한 묘책을 짜는 가사가 재미있는 ‘Don’t U Wait No More’(돈트 유 웨이트 노 모어), 베이스, 피아노 사운드가 멤버들의 달콤한 목소리와 어우러져 이제 막 시작된 사랑의 풋풋한 감정을 담은 곡 ‘Day 1’(데이 원), 자신의 특별한 모습 그 자체를 사랑하자는 가사가 멤버들의 청량한 보컬과 조화를 이룬 신스팝곡 ‘Cool World’(쿨 월드)까지 팀명의 일부인 ‘Red‘에서 연상되는 이미지의 음악 색깔을 담은 총 10곡으로 구성됐습니다.

 

- 앨범 작업에는 누가 참여했습니까.

= 작곡가 켄지(Kenzie), 영국의 작곡가팀 LDN Noise(런던 노이즈), Daniel Obi Klein(다니엘 오비 클레인), Dwayne Abernathy Jr. (Dem Jointz)(드웨인 애버내시 주니어(댐 조인트)), 황현, 진보 등 국내외 히트메이커들이 대거 참여해 레드벨벳과 환상적인 호흡을 맞춰 앨범의 완성도를 한층 높였답니다.

 

- 컴백 주요 활동도 소개해 주시죠.

= 레드벨벳은 7일 오후 6시 네이버 스타 라이브 애플리케이션 V의 SMTOWN 채널을 통해 ‘오방만족! Red VS Velvet’의 첫 방송을 진행하며, 8일 오후 9시 두 번째 방송에서는 새 앨범을 소개하는 시간도 가지게 됩니다.

또한 오는 10일 케이블채널 엠넷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11일 KBS 2TV ‘뮤직뱅크’, 12일 MBC ‘쇼! 음악중심’, 13일 SBS ‘인기가요’ 등 각종 음악 프로그램에 출연해 타이틀 곡 ‘Dumb Dumb’의 무대를 최초 공개할 예정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