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4단 고음 가수 등장 코스모스에 도전
상태바
'복면가왕' 4단 고음 가수 등장 코스모스에 도전
  • 강민수 기자
  • 승인 2015.10.25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면가왕'에 3단 고음을 넘어선 4단 고음으로 판정단들을 깜짝 놀라게 한 복면가수가 나타났습니다. 내용 알아봤습니다.

 

- 3단 고음을 자유자재로 구사하는 가수가 등장했다죠.

= 그렇습니다. 25일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는 듀엣곡 대결에서 승리해 준결승전에 진출한 4명의 복면가수들이 솔로곡 대결을 펼칩니다. 이 중 단 한명이 ‘여자 클레오파트라’라고 불리는 ‘소녀의 순정 코스모스’에게 도전장을 내밀 수 있습닏. 이날 녹화에서는 한 복면가수가 판정단들이 즉석에서 제시한 노래의 3단 고음을 매끄럽게 소화해낼 뿐만 아니라 4단 고음까지 선보이는 여유로운 모습을 보여 판정단들의 박수를 받았습니다.

 

- 4단 고음을 선보였다구요.

= 맞습니다. 로커 김종서는 “문어의 빨판처럼 사람들을 끌어당기는 힘이 있는 목소리다”고 평가했고, 김구라는 “조용히 여심을 저격하는 침묵의 암살자 같은 가수다”며 극찬했습니다.

아이유를 능가하는 4단 고음을 선보인 복면가수의 무대는 25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