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뭐 먹지' 양희은, 신동엽에 폭풍 엄마 잔소리
상태바
'오늘 뭐 먹지' 양희은, 신동엽에 폭풍 엄마 잔소리
  • 강민수 기자
  • 승인 2015.10.29 12: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양희은이 29일 방송되는 올리브TV '오늘 뭐 먹지'에 출연해 힐링 엄마 밥상을 공개합니다. 내용 알아봤습니다.

 

- 방송 최초 1식 4찬의 최다 음식을 선보인다죠.

= 그렇습니다. 양희은은 한 두 가지 요리만 배워왔던 두 MC에게 상차림 가짓수로 당황하게 만든 것도 모자라 조기퇴근 시켜주겠다고 선언해 두 MC를 긴장시켰습니다.

이날 양희은은 남은 채소를 활용한 '무수분 된장 찜'과 '멸치볶음, 오징어 채무침, 명란 달걀찜, 부추겉절이' 레시피를 알려줄 예정입니다.

 

- 엄마 품을 떠나 간단히 끼니를 때우는 젊은 이들을 위한 밥상이라구요.

= 네. 한번에 다섯 가지를 해야 하는 초스피드 요리과정에 신동엽과 성시경은 그 어느 때보다 초 집중했으며, 신동엽은 "북한군이 쫓아오는 느낌"이라고 이야기 해 스튜디오를 웃음 바다로 만들었습니다.

또한 요리과정 중엔 양희은이 "이런 데서 못하면 바보", "일일이 물어보면 안되지", "치워가면서 해!"라며 엄마 표 폭풍 잔소리로 신동엽의 말문을 막히게 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두 MC들이 시식 후 “진짜 맛있다”, “완전 다른 풍미의 맛”, “취준생이나 자취생을 위한 싱글 족 추천 메뉴”, “영혼이 힐링이 되는 것 같다”라며 연이은 감탄을 내뱉은 양희은의 메뉴들은 ‘오늘 뭐 먹지’는 29일 정오와 오후 8시 듀얼 방송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