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캔

[작지만 큰소리] 국민들의 85%가 사법시험을 지지한다 사법시험과 로스쿨을 병행하라!

인황배 기자l승인2016.07.25 13:52l수정2016.07.25 16:1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Q. 시위를 하게 된 이유는?

20대 국회에 사법시험 존치법안이 3건이 발의가 되어있어요 사법시험 존치법안이 법사위에서 통과가 되어야 본회의에 올라가서 사법시험 존치가 확정이 되거든요 그래서 저희가 이런 집회를 통해서 법사위에서 하루빨리 사법시험 존치법안을 통과 시켜 달라 호소하기 위해서 이런 집회를 개최하게 되었습니다.

 

Q. 어떻게 되었으면 좋겠습니까?

지금 저희가 주장하는 것은 사법시험과 로스쿨에 투 트랙이 됩니다. 법조인 양성제도로써 로스쿨과 사법시험이 서로 경쟁을 하고 사고보완을 하면서 국가와 국민을 위한 진정한 법조인 양성제도로써 정착되기를 바랍니다.

 

Q.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사법시험은 정말 서민을 위한 제도입니다. 가진 것을 없는 사람들도 정말 누구든지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도전을 할 수 있고 꿈을 꿀 수 있고 법조인이 될 수 있는 그런 제도이기 때문에 어떤 자신들의 이익을 떠나서 대중적으로 국가를 위해서 국민을 위해서 사법시험이 존치되어서 로스쿨과 같이 공존을 하면서 건전한 법조인 양성제도로써 거듭났으면 좋겠습니다.

 


인황배 기자  easypol1@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황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뉴스캔

주소: 04167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25 (마포동, 신한디엠빌딩 778호)  |  대표전화 : 070-7724-0363  |  팩스 : 0303-0363-3922  |  email : easypol1@gmail.com
등록번호 : 서울아00170  |  등록일 : 2006년2월13일  |  대표·발행·편집인 : 장덕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덕수 Copyright © 2008 - 2019 뉴스캔. All rights reserved.
뉴스캔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