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더러, 전 세계 스포츠 선수 가운데 브랜드 가치 1위
상태바
페더러, 전 세계 스포츠 선수 가운데 브랜드 가치 1위
  • 박상욱 기자
  • 승인 2016.10.28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니스 황제' 로저 페더러(스위스)가 전 세계 스포츠 선수 가운데 브랜드 가치가 가장 높은 것으로 평가됐습니다.

-.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는 28일 스포츠 선수와 팀, 대회, 사업 등 4개 분야에 걸쳐 브랜드 가치 순위 상위 10걸을 발표했다고요?

=. 선수 부문에서는 페더러가 3천600만 달러(약 412억원)의 가치로 전 종목을 통틀어 가장 브랜드 가치가 높은 선수로 인정받았습니다. 페더러는 지난해 같은 조사에서 2천700만 달러로 3위였으나 올해 1위로 올라섰습니다.

-. 미국프로농구(NBA)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의 우승을 이끈 르브론 제임스(미국)가 3천400만 달러로 2위에 올랐다죠?

=. 골프 선수 필 미컬슨(미국)이 2천800만 달러로 3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육상 남자 100m 우승 등 3관왕을 차지한 우사인 볼트(자메이카)는 2천500만 달러로 4위였습니다.

지난해 이 조사에서 3천만 달러로 1위에 오른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는 브랜드 가치 평가액 2천300만 달러가 되면서 5위로 내려섰습니다.

-. 우즈는 2007년부터 2013년까지 연속 1위를 지켰고 2014년에 제임스에게 1위를 내줬다가 2015년에 다시 1위를 탈환했다죠?

=. 스포츠 팀 부문에서는 미국프로야구 명문 뉴욕 양키스가 6억6천만 달러로 1위에 올랐습니다.

미국프로풋볼(NFL) 댈러스 카우보이스가 5억7천700만 달러로 그 뒤를 이었습니다. 스포츠 이벤트 브랜드 가치를 보면 NFL 왕좌를 가리는 슈퍼볼이 6억3천만 달러로 2007년부터 10년 연속 1위를 지켰고, 하계올림픽은 3억6천600만 달러로 2위입니다.

-. 스포츠 사업 분야에서는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나이키가 270억 달러로 1위였다면서요?

=. 네, 이에 대해 포브스는 "이 순위는 스포츠팀이나 사업의 자산 규모, 또는 선수의 수입 액수를 평가한 것이 아니다. 해당 브랜드의 이름 그 자체가 수입이나 가치에 얼마나 기여하는지를 측정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