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트의 '불멸의 기록' 동료 때문에 사라져
상태바
볼트의 '불멸의 기록' 동료 때문에 사라져
  • 박상욱 기자
  • 승인 2017.01.26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역대 최고 스프린터' 우사인 볼트(31·자메이카)가 가장 자랑스러워 하던 기록을, 동료 때문에 잃었습니다.

-.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26일(한국시간) "자메이카 육상 선수 네스타 카터의 2008년 베이징올림픽 소변 샘플에서 금지약물인 메틸헥사나민 성분이 검출됐다"며 "카터가 딴 남자 400m 계주 금메달을 박탈한다"고 밝혔다죠?

=. 계주 종목은 함께 뛴 선수 중 한 명이라도 도핑 의혹이 확인되면 다른 선수도 함께 메달을 잃습니다.

2008년 베이징올림픽 남자 육상 400m 계주, 자메이카 마지막 주자였던 볼트도 금메달을 박탈당했습니다.

-. 동시에 대기록도 사라졌다죠?

=. 볼트는 2008년 베이징올림픽에서 100m, 200m, 400m 계주를 석권했고, 2012년 런던과 2016년 리우에서도 3관왕에 오르며 전인미답의 '올림픽 육상 3회 연속 3관왕'을 달성했습니다.

리우올림픽 400m 계주 금메달을 거머쥔 순간, 그는 "드디어 불멸의 기록을 만들었다"라고 포효했습니다.

-. 전 세계 언론이 볼트의 '트리플-트레블(올림픽 3회 연속 3관왕)' 달성을 축하했다고요?

=. 볼트는 동시에 역대 올림픽 육상 종목 최다 금메달 타이기록도 세웠습니다. 그는 지난해 8월 리우올림픽 3관왕에 오르면서 금메달 9개로 1920년대 장거리 선수로 활약한 파보 누르미(핀란드)와 미국 육상의 아이콘 칼 루이스와 통산 금메달 획득 공동 1위에 올랐습니다.

하지만 5개월 만에 순위가 바뀌었습니다. IOC가 자메이카의 베이징올림픽 400m 계주 금메달 박탈을 확정하면서 볼트의 올림픽 금메달 수는 8개로 줄었습니다. 순위도 공동 3위로 내려갔습니다.

-. '올림픽 결승 무패 신화'도 깨졌다면서요?

=. 볼트는 2004년 아테네올림픽 200m 예선에서 탈락한 기억이 있지만, 이후 9번의 경기에서는 모두 결승에 올라 우승했습니다.

많은 선수가 볼트에 도전했지만, 올림픽 결승전이 끝나면 볼트를 '최고'로 인정하고 물러났습니다.

-. 그러나 이제 볼트의 2008년 베이징올림픽 400m 결승전 기록은 '실격'으로 남는다죠?

=. 볼트의 세계육상선수권대회 메달 수도 달라질 수 있습니다. 카터는 2007년 오사카, 2009년 베를린, 2011년 대구, 2013년 모스크바, 2015년 베이징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볼트와 함께 400m 계주 팀을 이뤘습니다.

자메이카 릴레이팀은 2007년 은메달을 땄고 이후 3차례 세계선수권에서는 금메달을 거머쥐었습니다.

-. IOC와 국제육상경기연맹(IAAF)은 "도핑 테스트를 피하는 기법이 발전하고 있지만, 과거 샘플을 추적하는 기술도 발전하고 있다"며 과거 샘플 재검사 의지를 수차례 드러냈다고요?

=. 도핑 이력이 생긴 카터의 과거 샘플은 집중 추적 대상이며, 동료 때문에 찬란한 볼트의 기록에도 흠이 생겼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