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현·이덕희, 챌린저 대회 8강까지 모두 생존
상태바
정현·이덕희, 챌린저 대회 8강까지 모두 생존
  • 박상욱 기자
  • 승인 2017.01.27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현(105위·삼성증권 후원)과 이덕희(148위·마포고)가 남자프로테니스(ATP) 챌린저 대회 8강에 나란히 진출했습니다.

-. 정현은 26일(현지시간) 미국 하와이주 마우이에서 열린 ATP 스포츠마스터 마우이 챔피언십 챌린저(총상금 7만5천 달러) 단식 2회전에서 매켄지 맥도널드(285위·미국)를 2-0(6-2 6-0)으로 완파했다고요?

=. 올해 첫 메이저 대회인 호주오픈에서 2회전까지 오른 정현은 8강에서 올해 19살인 미국의 유망주 마이클 모(190위)를 상대합니다.

프랑스 렌에서 열린 ATP 렌 오픈 챌린저(총상금 8만5천 유로)에 출전 중인 이덕희는 2회전에서 루카시 로솔(118위·체코)을 2-1(6-3 4-6 6-3)로 제압했습니다.

-. 이날 이덕희가 꺾은 로솔은 2014년 세계 26위까지 올랐던 강호로 2012년 윔블던 2회전에서는 라파엘 나달(9위·스페인)을 물리치는 파란을 일으킨 선수라죠?

=. 그렇습니다. 1회전에서 2013년 세계 51위까지 올랐던 다니엘 브란츠(179위·독일)를 잡는 등 '왕년의 강호'들을 연파한 이덕희의 다음 상대는 20세 신예 안드레이 루블레프(152위·러시아)로 정해졌습니다.

정현과 이덕희는 이 대회를 마치면 귀국해 2월 초 열리는 국가대항전 데이비스컵을 준비합니다.

 

▲ 테니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