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캔

상품권 싸게 판다고 속인 뒤 거액 챙긴 20대

김재협 기자l승인2018.02.13 11:15l수정2018.02.13 11:1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가상화폐 투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인터넷으로 상품권을 판매할 것처럼 속여 돈을 챙긴 20대가 경찰에 구속됐습니다.

-. 경기 의정부경찰서는 사기 혐의로 A(23·무직)씨를 구속했다고 13일 밝혔다면서요?

=. A씨는 지난해 9월부터 지난달까지 백화점상품권과 문화상품권을 사겠다는 피해자 23명을 속여 3천495만원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A씨는 인터넷 중고거래 사이트에 '상품권을 저렴하게 판매하겠다'는 글을 올린 뒤 사이버범죄 피해예방 사이트인 '더치트'에서 검색되지 않도록 하기 위해 카카오뱅크 등 비대면게좌를 사용했습니다.

-. A씨의 범행 동기는 비트코인 등 다양한 가상화폐의 투자금 마련이었다죠?

=. A씨는 범행 초기에는 가상화폐 투자로 수익을 올려 피해자가 환불을 요구하면 환불을 해줬으나, 시간이 지날수록 수익을 내지 못해 환불이 불가능해졌다고 경찰에서 진술했습니다.

이에 따라 피해신고가 잇따라 접수되면서 A씨는 꼬리를 밟혔습니다. 한편 A씨가 현재는 남은 돈이 하나도 없다고 주장하고 있고, 경찰은 가상화폐 거래소에 대해 압수수색을 할 수 없어 A씨의 남은 범죄수익금을 확보하지 못했습니다. 이와 관련 경찰 관계자는 "인터넷으로 중고거래를 할 때는 터무니없이 저렴한 가격일 경우 사기범죄를 의심해야 한다"며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 경찰

김재협 기자  easypol1@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뉴스캔

07238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0길 19 대하빌딩 508호(여의도동)  |  대표전화 : 070-7724-0363  |  팩스 : 0303-0363-3922  |  email : easypol1@gmail.com
등록번호 : 서울아00170  |  등록일 : 2006년2월13일  |  대표 : 장덕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덕수 Copyright © 2008 - 2018 뉴스캔. All rights reserved.
뉴스캔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