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지우 결혼, 일반인 남성과 깜짝 비공개 예식
상태바
최지우 결혼, 일반인 남성과 깜짝 비공개 예식
  • 신철현 기자
  • 승인 2018.03.29 2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최지우가 일반인 남성과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

최지우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29일 “최지우 씨가 3월 29일 오후 서울의 한 장소에서 1년여 간 교제한 연인과 결혼이라는 아름다운 결실을 맺늦다”며 “양가 부모님과 가족들만 모시고 조용히 예식을 올릴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최지우도 29일 예식 전 팬사이트를 통해 “너무나 행복한 소식을 전하려 한다”며 "3월 29일. 오늘은 제가 인생의 반려자와 함께 새로운 시작을 약속한 날"이라며 결혼 소식을 알렸다.

▲ 사진=YG엔터테인먼트

이어 “이제 저는 사랑하는 그분과 함께 따뜻한 가정을 만들어 가려고 한다. 서로 존중하고 배려하면서 예쁘게 행복하게 잘 살겠다"라고 밝혔다.

최지우는 갑작스런 결혼식 소식과 관련해 “미리 소식을 알려드리지 못한 점이 마음에 걸렸지만, 공인이 아닌 그분께 혹시나 부담이 될까 조심스러울 수밖에 없었던 점 양해 부탁드린다"라고 설명했다.

최지우의 신랑은 평범한 직장인으로 약 1년간 사귀어 온 것으로 알려졌으며, 예식은 양가 가족과 친구들만 참석한 가운데 비공개로 진행됐다.

최지우는 1994년 MBC 아침드라마 '천국의 나그네' 출연을 시작으로 KBS2 '첫사랑', MBC '진실' 등 여러 드라마와 ‘올가미’, ‘인정사정 볼 것 없다’ 등 다수의 영화에 출연했다. 특히 드라마 ‘겨울연가’로 일본에서 ‘지우히메’(지우 공주라는 뜻)로 불리며 한류 바람을 일으키고 최고의 전성기를 누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