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CGV, 다면상영특별관인 '스크린X' 확보 성공
상태바
CJ CGV, 다면상영특별관인 '스크린X' 확보 성공
  • 황경숙 기자
  • 승인 2018.06.14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J CGV가 세계 2위 극장사업자인 '시네월드'와 다면상영특별관인 '스크린X' 100개 관을 오픈하기로 합의했습니다.

-. CJ CGV는 지난 13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시네유럽(CineEurope 2018)에서 시네월드 그룹(Cineworld Group plc)과 스크린X의 유럽 및 미국 시장 진출을 위해 최대 100개 관을 오픈하는 합의서에 서명했다고 14일 밝혔다면서요?

=. 네, 시네월드 그룹은 지난해 미국 극장사인 '리갈 엔터테인먼트 그룹(Regal Entertainment Group)'을 인수하며 세계 2위 극장사업자로 도약했습니다. 현재 미국, 영국, 이스라엘, 아일랜드, 루마니아 등 10개국에서 9천538개 스크린을 운영 중입니다.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CJ CGV는 미국 전역과 영국, 이스라엘 및 유럽 7개국에 100개 스크린X 상영관을 확보하게 됐습니다. CJ CGV 최병환 신사업추진본부장은 "시네월드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스크린X의 세계 진출에 박차를 가하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주요 국가에 스크린X를 차례로 선보여 전 세계 관객들을 매료시키겠다"고 밝혔습니다.

-. 시네월드 무키 그라이딩어 회장은 "전 세계에 스크린X관, 4DX관을 오픈함으로써 우리와 CJ 측의 파트너십은 더욱 공고해질 것"이라며 "프리미엄 상영관과 혁신적인 상영 기술로 최고의 영화 관람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죠?

=. 스크린X는 지난 2012년 CJ CGV가 세계 최초로 선보인 다면상영특별관으로 2015년 미국 라스베이거스 시네마콘(CinemaCon)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 첫발을 내디뎠습니다. 현재 국내를 비롯해 미국, 중국, 태국, 인도네시아, 베트남, 터키, 일본 등 전 세계 9개국에서 142개 스크린X 상영관이 운영 중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