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샐러드' 식사 대용으로 많은 사람들이 찾는다
상태바
'편의점 샐러드' 식사 대용으로 많은 사람들이 찾는다
  • 박상욱 기자
  • 승인 2018.08.24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편의점에서 간단하게 식사 대용으로 즐길 수 있는 샐러드의 인기가 나날이 높아지고 있는데,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 GS리테일이 운영하는 GS25는 올해 들어 이달 23일까지 샐러드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78.6% 증가했다고 24일 밝혔다면서요?

=. 연도별로 샐러드 매출은 2015년 209.1%, 2016년 144.4%, 지난해 179.7%로 해마다 높은 증가율을 보였으며 올해 들어 가장 높은 증가율을 기록했습니다.

다이어트와 체형 관리에 관심이 많은 20∼30대 직장인이 식사 대용으로 샐러드를 가장 많이 구매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실제로 GS25가 연령대별 매출을 분석한 결과 20∼30대 매출 비중이 66%였습니다.

-. 시간대별 매출은 점심과 저녁 시간대인 오전 10시∼오후 2시(31.4%), 오후 6∼10시(38.4%)의 비중이 하루 중 70% 가까이 차지하며 압도적으로 높았다죠?

=. 상권별로는 직장인들이 많은 오피스 상권 매출 비중이 42.6%로 가장 높았고, 주택가(22.7%), 역세권(17.9%) 순으로 나타났습니다.

남성과 여성의 매출 비중은 52%, 48%로 남성이 조금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GS25는 현재 20여 종의 샐러드를 운영 중이며 샐러드를 찾는 소비자가 급증함에 따라 다양한 제품을 지속해서 선보일 계획입니다.

 

▲ 샐러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