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문화샛길에서 ‘국회 남북미술전’ 열려
상태바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문화샛길에서 ‘국회 남북미술전’ 열려
  • snstv장덕수 기자
  • 승인 2019.03.08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샛길 지명...첫 번째 기획전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안민석 위원장)와 (사)한국미술협회(이범헌 이사장), One K Global Campaign이 주최하는 ‘국회 남북미술전’개관식이 11일에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문화샛길에서 열립니다.

‘문화샛길’은 작년 10월부터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복도를 문화예술의 상상력으로 채워 국민들께 돌려드리겠다는 취지로 이름 짓고 다양한 미술작품과 공예품을 전시하고 있습니다.  이번 ‘국회 남북미술전’은 문화샛길 첫 번째 기획전입니다.
 
이번 전시는 3.1운동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한국 작가 강찬모, 구자승, 곽석손, 이범헌 등 28명, 북한 작가 리쾌대, 김기만, 리석남, 최성룡 등 22명 총 50여 명의 남북한 작가들의 조선화, 유화, 자수 등이 전시되며 3월 11일(월) 개관식을 시작으로 5월 10일까지 약 2개월간 열릴 예정입니다.
 
특히 한국 근대 미술사의 거장 리쾌대 작가를 비롯해 북한의 최고 인민예술가와 공훈 예술가 등 한국에서 평소 접하기 힘든 작품들도 전시됩니다. 

이를 통해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가 남북한의 문화예술 교류 활성화에 이바지하고 남북한의 우수한 작품들이 한자리에 모이는 남북한 교류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이번 전시를 기획한 안민석 문화체육관광위원장은 “남북이 서로의 문화예술을 이해하고 교류한다면 남북 화해와 한반도 평화의 희망은 가까운 현실이 될 것”이라며 “한반도 평화를 위해 앞으로도 문화체육관광위원장으로서 남북 문화예술 교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