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상 국회의장, “독립운동가 헌신적 활동 널리 알리고, 정신 기리는데 국회 최선 다할 것”
상태바
문희상 국회의장, “독립운동가 헌신적 활동 널리 알리고, 정신 기리는데 국회 최선 다할 것”
  • snstv장덕수 기자
  • 승인 2019.06.07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봉오동전투 전승 제99주년 기념 국민대회 참석

 문희상 국회의장은 7일 오후 국희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리는 「봉오동전투 전승 제99주년 기념 국민대회」에 참석해 축하의 말을 전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문희상 의장은 “99년 전 오늘인 1920년 6월 7일, 독립군 연합군단은 봉오동 골짜기에서 일본군을 대파했습니다. 독립군의 빛나는 첫 승리이자 무장독립운동사에 길이 남을 대승이었다”면서 “일제강점기에 고통 받던 우리 민족에게 자주독립에 대한 희망을 안겨 주었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문희상 의장은 “항일무장독립운동 최초의 승전인 봉오동 전투의 중심에는 홍범도 장군이 계셨다. 홍범도 장군은 독립군으로서 가장 치열하고, 가장 지속적인 투쟁을 벌였던 우리 민족의 영웅”이라면서 “그럼에도 그동안 홍범도 장군의 일생과 업적을 기리는 노력이 부족하지 않았나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문희상 의장은 이어 “홍범도 장군을 비롯한 독립운동가들의 헌신적인 활동을 널리 알리고 그 정신을 기리는데 국회에서도 최선을 다해 나가야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날 「봉오동전투 전승 제99주년 기념 국민대회」는 국가보훈처, 광복회, 재향군인회가 후원하였고 사단법인 여천 홍범도장군기념사업회(이사장 우원식 의원), 남양홍씨남양군파대종중회가 주최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