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중아, 폐암으로 별세...'풍문으로 들었소' 원곡 가수
상태바
함중아, 폐암으로 별세...'풍문으로 들었소' 원곡 가수
  • 신철현 기자
  • 승인 2019.11.03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7080년대 인기 그룹사운드 함중아와 양키스출신 가수 겸 작곡가 함중아(본명 함종규)가 별세했다. 향년 67.

'풍문으로 들었소'의 원곡자 함중아가 폐암으로 투병하다 1일 오전 10시께 부산 백병원에서 별세했다.

간경화와 폐암으로 투병을 해온 함중아는 지난해 9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 출연해 "과거 1년에 366일 술을 마셨다""5년 전 간 건강 이상이 발견된 후 금주하며 회복에 전념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사진= TV조선
사진= TV조선

 

함중아는 지난 1971년 언더그라운드 라이브 클럽에서 록 가수로 활동을 시작했다. 1977년 함정필, 최동권 등과 함께 제1MBC 대학가요제에서 입상한 함중아는 1978년 그룹 '함중아와 양키스'로 데뷔했다.

함중아는 내게도 사랑이’, ‘풍문으로 들었소’, '안개속의 두 그림자', '조용한 이별' 등 많은 히트곡들을 남겼다. 그는 작곡가로도 활동하며 방미, 인순이, 하춘화 등 여러 가수들에게 곡을 주기도 했다.

특히 '풍문으로 들었소'는 영화 '범죄와의 전쟁 : 나쁜 놈들 전성시대' OST에 실리면서 대중들의 사랑을 받았다.

한편 고인의 빈소는 부산 영락공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3일 오전, 장지는 경주공원묘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