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노래자랑’ 송해 입원...“폐렴 아닌 감기 몸살”
상태바
‘전국노래자랑’ 송해 입원...“폐렴 아닌 감기 몸살”
  • 신철현 기자
  • 승인 2020.01.01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S ‘전국노래자랑’ MC 송해가 감기 몸살로 병원에 입원해 치료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송해는 지난달 31일 서울 한양대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다. 한 매체는 송해가 폐렴 증세로 입원했다고 보도했지만, 송해 측은 폐렴이 아니라 감기 몸살로 입원한 것이다라고 1일 밝혔다.

송해 측 관계자는 “1년에 1~2번 정도 감기 몸살이 온다. 심각한 정도가 아닌 단순 몸살이다. 치료에 오랜 시간이 걸리지는 않을 것이다"안정을 취하고 있어 큰 문제없이 괜찮은 상태다라고 설명했다.

사진=KBS ‘전국노래자랑'
사진=KBS ‘전국노래자랑'

 

송해는 이번 감기 몸살로 인한 입원으로 KBS 1TV '전국노래자랑'의 설 특집 녹화에는 불참하지만, 이후 녹화는 정상적으로 참여할 예정이다.

'국민 MC’로 불리는 송해는 지난 1955창공악극단으로 데뷔했다. 1988년부터 현재까지 40년 간 전국노래자랑MC 맡고 있는 최장수 최고령 MC.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