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법제실, “법률용어·표현 개선하겠습니다”
상태바
국회 법제실, “법률용어·표현 개선하겠습니다”
  • snstv장덕수 기자
  • 승인 2020.02.24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법제처 ․ 국립국어원 · 한국법제연구원과의 실무협의회, 21일 개최
- 국회의원 발의 법률안 · 정부제출 법률안 · 하위법령 간 통일성 확보 추진
법제처 ․ 국립국어원 · 한국법제연구원과의 실무협의회
법제처 ․ 국립국어원 · 한국법제연구원과의 실무협의회

 국회사무처 법제실은 법제처, 국립국어원, 한국법제연구원과 함께 법제 유관기관 간 법률용어․표현 및 법제기준을 통일시키고 개선하기 위하여 실무협의회를 구성하고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이번 실무협의회는 작년 10월 7일 국회사무처(사무총장 유인태)와 법제처, 국립국어원이 체결한 ‘알기 쉬운 법률 만들기 업무협약’에 기반한 것으로 법제전문 연구기관인 한국법제연구원까지 참여하여 각 기관이 자율적으로 선발한 총 13인의 위원으로 구성되었습니다.

 국회사무처 고상근 법제실장은 “의원발의 법률안과 정부제출 법률안, 법률과 하위법령 간 통일성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유관 기관과 개선 방향을 공유하는 것이 필수적”이라면서 관련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기관 간의 정보 공유와 협력을 강조했습니다. 

 법제실은 의원발의 법률안의 입안․검토 업무를 담당하는 조직으로서, 실무협의회에서 논의되는 내용을 바탕으로 법률용어 및 표현에 대한 공통 기준을 마련하여 의원발의 법률안의 입안 업무에 반영하고, 주기적으로 간단한 법률용어 정비사업을 추진함으로써 국회의원의 실질적․정책적 법률안 발의를 지원할 계획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