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초 여성 국회부의장 도전 김상희 의원 "젊은 세대에게 여성 롤모델 제시"
상태바
최초 여성 국회부의장 도전 김상희 의원 "젊은 세대에게 여성 롤모델 제시"
  • 박환희 기자
  • 승인 2020.05.15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국회의장 박병석 의원 유력
-. 이상민 변재일 부의장 출마 검토

 4선 김상희 더불어민주당 의원(경기 부천병)이 15일 "새로운 여성리더십으로 국회의 개혁과 협치를 이루겠다"면서 21대 국회 전반기 국회 부의장 출마를 선언했습니다.

 김상희 의원이 부의장에 당선되면 제헌국회 73년만에 최초로 '여성 부의장' 이 됩니다.

 김상희 의원은  "2020년은 성평등 국회의 원년이 되어야 한다"며  "남성이 주도하는 정치영역에서 공고한 유리천장 하나를 깨뜨리고, 자라나는 젊은 세대에게 또 하나의 여성 롤모델을 제시하는 것"이라고 의미를 부여했습니다.

 김상희 의원은 또한 "21대 국회는 일하는 국회가 되어야 한다"며 "여야가 함께 머리를 맞대고, 정부와 함께 국회에서 ‘포스트 코로나’의 새로운 기준이 마련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다짐했습니다.

 현재 여당 몫인 국회의장은 6선 박병석(대전 서구갑) 의원이 유력한 가운데 국회부의장은 김상희 의원 외에 5선 이상민(대전 유성을), 변재일(충북 청주청원) 의원도 부의장 출마를 검토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