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청 노동조합, “노동 대변인, 노웅래를 최고위원으로”
상태바
서울시청 노동조합, “노동 대변인, 노웅래를 최고위원으로”
  • 김봉철 기자
  • 승인 2020.08.04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4일 오전,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노웅래 후보 공개지지 선언
-. 노조위원장 출신으로 노동 현안을 가장 잘 살필 적격 후보로 판단
서울시청 노동조합, “노동 대변인, 노웅래를 최고위원으로”
노웅래 의원, 서울시노조 간담회
서울시청 노동조합, “노동 대변인, 노웅래를 최고위원으로”

  안재홍 서울시청 노동조합 위원장을 비롯한 서울시 노조 지도부와 관계자 30여명은 4일 서울시청에서 더불어민주당 노웅래 최고위원 후보와 정책간담회를 가진 뒤 공개 지지를 선언했습니다.

 안재홍 위원장은 “코로나19 이후 일자리가 줄어들고 업무 환경이 열악해지는 등 노동자에 대한 처우가 악화되고 있다” 면서 “이럴 때 일수록 노동자를 대변해 주고 권리를 보호해줄 사람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안재홍 위원장은 “노 후보는 MBC 기자시절 노조위원장을 맡았을 정도로, 누구보다 노동자의 어려운 현실에 대해서 잘 알고 대변해 줄 수 있는 정치인”이라며 “현재도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소속으로 노동 현안을 잘 살피고 있는 만큼, 지도부에 입성할 경우 노동계를 대변해 줄 것으로 확신하고 당선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지지를 공개적으로 표명했습니다.

 노웅래 후보는 “MBC 노조위원장 뿐 아니라 지난 2013년 이마트 비정규직 12,000여명을 정규직 전환시키는 등 그동안 노동계 현안에 앞장서 활동해 왔다”며 “당 지도부에 입성해서 노동자들의 목소리, 특히 제대로 인정을 받지 못하고 있는 공무원 노조에 대한 권리 찾기에 앞장설 것”이라고 화답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