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웅래 의원,  '1.5℃ 국내이행법 제정방안' 화상세미나 열어
상태바
노웅래 의원,  '1.5℃ 국내이행법 제정방안' 화상세미나 열어
  • 장덕수 기자
  • 승인 2020.10.06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 국내이행법 제정방안' 화상세미나

 국회 기후변화와 ‘그린뉴딜을 연구하는 의원모임’(대표의원: 송영길)이 주관하고, 노웅래의원(환경노동위원회, 민주당 최고위원)과 송영길의원(국회 외교통일위원장)이 공동 주최하는 ‘1.5℃ 국내이행법 제정방안’세미나가 6일 14시 비대면 화상회의로 열립니다.

 이번 세미나는 국회가 지난 9월 24일 ‘기후위기 비상대응 촉구 결의안’을 채택함에 따라 결의안의 주요 사항의 이행과  IPCC(유엔 기후변화에 관한 정부 간 협의체)의1.5℃ 목표 국내이행을 뒷받침하기 위한 법적 제도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자리입니다.  

 이번 세미나 오정례 기후변화와 그린뉴딜 연구모임 전문위원의 진행으로, 기후정의와 뉴욕의 그린뉴딜 3법에 대한 연구결과에 대해 한국환경공단 이종연처장이 발표하고, 이어서 파리협정에 대한 이행방안을 마련을 위한 법제화방안에 대해 전재경 자연환경국민신탁 대표가 발표할 예정입니다.

 토론자로는 박기령 법제연구원 기후변화연구실장, 김승도 한림대학교 교수, 이협희 바이오테크서비스 대표, 변재수 사회적기업 노나메기 대표, 양준화 전국지속가능발 전협의회 사무총장이 맡습니다.

 노웅래 의원은 "지난 9월 24일 국회는 현재의 기후변화를 기후위기로 엄중히 인식하고 기후 비상상황으로 선언했다"며 "선언이 선언으로 끝나지 않도록 이번 세미나에서 결의안의 이행을 뒷받침하기 위한 제도화 방안을 모색하는 뜻깊은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번 세미나의 참여를 원하는 경우 웹 포스터의 QR코드를 스캔하여 사전등록하면 세미나 직전에 링크 주소를 보내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