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원일기 ‘응삼이’ 배우 박윤배 별세...발인식 엄수
상태바
전원일기 ‘응삼이’ 배우 박윤배 별세...발인식 엄수
  • 신철현 기자
  • 승인 2020.12.21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 드라마 전원일기에서 응삼이역으로 사랑 받은 배우 박윤배가 영면에 들었다. 향년 73.

박윤배의 발인식이 20일 오전 7시 서울 신촌 세브란스 병원에서 엄수됐다. 고인은 폐가 딱딱하게 굳는 폐섬유증을 앓다 지난 18일 오전 별세했다.

사진=OBS '독특한 연예뉴스'
사진=OBS '독특한 연예뉴스'

 

박윤배는 중앙대학교에서 연극영화학을 전공, 1969년 연극배우로 연기를 시작해 1973MBC 문화방송 공채 탤런트 6기로 데뷔했다.

고인은 국내 최장수 농촌 드라마 MBC‘전원일기’(19802002)에서 농촌 총각 응삼이캐릭터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이후 토지’, ‘연개소문등의 대하드라마와 영화 '여로', '지금은 양지', '울고 싶어라', '아라한 장풍 대작전', '연애, 그 참을 수 없는 가벼움' 등 여러 작품에 출연했다.

한편 고인의 장례식은 코로나19 여파로 조문은 받지 않았다. 고인이 영면한 장지는 나래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