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석 국회의장, “이번 기회에 정치판을 바꾸면 좋겠다"
상태바
박병석 국회의장, “이번 기회에 정치판을 바꾸면 좋겠다"
  • snstv장덕수 기자
  • 승인 2021.05.04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 의장, "권력 분산을 포함한 개헌, 선거제 재정비 필요”
-. 배진교 정의당 신임 원내대표 예방 받아
박병석 의장, 배진교 정의당 신임 원내대표 예방 받아
박병석 의장, 배진교 정의당 신임 원내대표 예방 받아
박병석 의장, 배진교 정의당 신임 원내대표 예방 받아
박병석 의장, 배진교 정의당 신임 원내대표 예방 받아

  박병석 국회의장은 4일 오후 의장집무실에서 배진교 정의당 신임 원내대표의 예방을 받고 “권력의 분산을 포함한 개헌, 득표수 만큼 의석수를 가져가도록 선거제도를 재정비하는 일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박병석 의장은 “최근 정당들의 지도부가 비교적 중립적이고 계보가 약한 인사들로 바뀌었다. 이 기회에 정치판을 바꿨으면 좋겠다”며 이같이 강조했습니다.

  박병석 의장은 “배 원내대표는 노동현장에서 노동자들하고 함께 하셨고 지방행정 경험도 있으신 분이다. 지금 코로나19로 고통을 겪고 있는 민생문제와 노동자 문제에 길을 제시해주실 것”이라고 덕담을 건냈습니다.

  배진교 원내대표는 “의장님께서 신년 연설을 통해 올해가 개헌이 가능한 마지막 해라고 말씀하신 것을 기억하고 있고, 정의당도 공감을 하고 있다”면서 “개헌을 포함해 (이를 논의하기 위한) 국회 정치개혁특위를 더 이상 늦출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배진교 원내대표는 “비례성과 다양성이 함께 보장되는 정치개혁에 대한 논의를 조속히 시작해야 하고, 이를 위해서라도 정치개혁특위를 마련해 주시면 좋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예방에는 이은주 정의당 신임 원내수석부대표 겸 원내대변인, 복기왕 의장비서실장, 최종길 정무수석비서관, 한민수 공보수석비서관 등이 함께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