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대선 출마선언 "충청권 대망론은 통합과 상생의 정치"
상태바
김동연 대선 출마선언 "충청권 대망론은 통합과 상생의 정치"
  • snstv장덕수 기자
  • 승인 2021.08.22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마크롱처럼 새로운 길 개척…대선 완주, 안철수 만날 생각 없어"
-. "기존 정치세력에 숟가락 얹지 않겠다"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20일 고향인 충북 음성에서 내년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20일 고향인 충북 음성에서 내년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20일 고향인 충북 음성에서 내년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20일 고향인 충북 음성에서 내년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20일 고향인 충북 음성에서 내년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20일 고향인 충북 음성에서 내년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20일 고향인 충북 음성에서 내년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20일 고향인 충북 음성에서 내년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20일 고향인 충북 음성에서 내년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20일 고향인 충북 음성에서 내년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20일 고향인 충북 음성에서 내년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20일 고향인 충북 음성에서 내년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20일 고향인 충북 음성에서 내년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20일 고향인 충북 음성에서 내년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20일 고향인 충북 음성에서 내년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20일 고향인 충북 음성에서 내년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20일 고향인 충북 음성에서 내년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20일 고향인 충북 음성에서 내년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20일 고향인 충북 음성에서 내년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20일 고향인 충북 음성에서 내년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20일 고향인 충북 음성에서 내년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했습니다.

  김동연 전 부총리는 이날 음성읍 행정복지센터에서 기자 간담회를 열고 "내년 대선에 출마하겠다"며 "기존 정치권에 숟가락 얹지 않고 완주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김동연 전 부총리는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거대 양당이 아닌 새로운 길을 개척하며 출마한 것처럼 소박하게 고향인 음성에서 대선 출마를 선언하는 것"이라며 "최선을 다해 제 길을 뚜벅뚜벅 가겠다"고 말했습니다.

  김동연 전 부총리는 "삶의 전쟁, 정치 전쟁을 끝내기 위해 대선에 출마하는 것"이라고 했으며  "기존 정치 세력에 숟가락 얹을 생각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김동연 전 부총리는 "디지털과 메타버스를 기반으로 국민이 즐겁게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정치 플랫폼을 만들겠다"고 주장했습니다.

  김동연 전 부총리는 "정치판을 바꾸고 대한민국 미래를 설계하기 위해 엉터리 진보와 보수의 기득권 싸움 종식을 위해 여도 야도 아닌 아래로부터의 반란을 일으키는 무리, 즉 '아반떼'를 결집해 새로운 정치를 실현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김동연 전 부총리는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와의 연대 여부에 대해서도 "그럴 계획이 없다"며 "지금은 세도 없이 미미하고 돈도 조직도 없는 스타트업 기업이지만 새로운 정치세력을 규합해 대선을 완주하겠다. 당차게 나가겠다"고 단호하게 말했습니다.

  김 전 부총리는 "음성은 태어나서 자라고 조상의 뼈가 묻힌 곳이자 사무관 초임지로 발령받아 공직생활을 시작한 곳"이라며 "충청권 대망론은 편협한 지역주의가 아니라 통합과 상생의 정치와 역할을 말하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