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주택 매매가격 상승률, 2월 절반 수준 [KB부동산]
상태바
3월 주택 매매가격 상승률, 2월 절반 수준 [KB부동산]
  • 윤민수 기자
  • 승인 2022.03.27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캔=윤민수 기자] 3월 전국 주택 매매가격 상승률이 지난달 절반 수준으로 둔화하면서 약 2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한 것으로 분석됐다. 

다만 전국 매매가격 전망지수는 지난달 87에서 이달 94로 상승하면서 7개월 만에 하락세가 멈추고 반등세를 보였다. 

 27일 KB부동산 월간 주택시장 동향 자료에 따르면 이번 달 14일 기준 전국 주택(아파트·연립·다세대·단독주택 포함)의 평균 매매 가격 상승률은 0.1%로 전월(0.21%)대비 절반가량 축소됐다. 이는 2020년 5월(0.14%) 이후 가장 낮은 상승률이다.

3월 주택 매매가격 상승률 2월의 절반 수준

이달 서울 주택 매매가격은 전월보다 0.06% 오르면서 지난달 상승률(0.20%)보다 더 낮아졌다. 중랑구(0.17%)와 강남구(0.17%), 도봉구(0.12%) 등이 상대적으로 상승률이 높았다.  

경기는 0.11%에서 0.06%로, 인천은 0.49%에서 0.07%로 둔화했다. 수도권은 이달 0.06% 오르면서 전월(0.20%) 대비 상승세가 완화했다. 

경기 지역에선 이천(0.49%), 평택(0.25%), 안산 상록구(0.25%), 안양 만안구(0.25%), 고양 일산서구(0.24%) 등이 평균치보다 상승률이 높았다. 

인천을 제외한 지방 5대 광역시(대전·대구·울산·부산·광주)와 기타 지방은 각각 0.08%, 0.23% 소폭 오르며 보합권에 가까워졌다. 지방에선 전북(0.61%)과 경남(0.34%), 강원(0.27%) 정도만 상승하는 등 전반적으로 집값 상승이 주춤한 것으로 분석됐다. 

한편 가격 전망지수는 전국 중개업소 4천 곳을 대상으로 해당 지역 집값 전망을 조사해 수치화한 것으로 100을 초과할수록 그만큼 상승 전망이 높은 것을 뜻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