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사물인터넷(IoT) 기술 활용한 무인창고 관제서비스 도입
상태바
KT, 사물인터넷(IoT) 기술 활용한 무인창고 관제서비스 도입
  • 윤민수 기자
  • 승인 2022.04.06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캔=윤민수 기자]  KT는 공유창고 서비스 '미니창고 다락'(이하 다락)을 운영하는 세컨신드롬에 무인창고 관제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6일 밝혔다.

KT는 이날 문을 여는 다락 을지로점에 온도·습도 센서와 공조 제어, 도어락 제어 등 공간 및 보안 플랫폼을 결합한 통합 서비스를 처음 적용한다고 설명했다. 

KT, 사물인터넷(IoT) 기술 활용 관재서비스 실시(사진=KT)

KT는 다양한 데이터를 수집·관리하는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활용한 이 관재 서비스로 세컨신드롬의 전국 지점별로 관제 서비스를 운영할 계획이다.  

무인창고 운영자는 이 서비스를 통해 원격으로 창고를 관리할 수 있고,  스마트폰 앱으로 자신이 보유한 창고를 모니터링을 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