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경기지사 후보, '대장동 저격수' 김은혜, 경남지사 박완수 선출
상태바
국민의힘 경기지사 후보, '대장동 저격수' 김은혜, 경남지사 박완수 선출
  • 장덕수 기자
  • 승인 2022.04.22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장 유정복·울산시장 김두겸 후보 확정
국민의힘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
국민의힘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

[뉴스캔=장덕수 기자] 국민의힘 6.1지방선거 경기지사 후보로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대변인을 지낸 초선의 김은혜 의원이 선출됐습니다.

인천시장 후보는 '옛 친박(친박근혜)계' 유정복 전 인천시장이, 경남지사 후보는 창원 재선의 박완수 의원이, 울산시장 후보는 김두겸 전 울산 남구청장이 각각 확정됐습니다.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 정진석 위원장은 22일 국회 브리핑에서 수도권·영남권 광역단체장 지방선거 공천 신청자들에 대한 경선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경기도지사 후보로 선출된 김은혜 후보는 대장동이 있는 성남 분당갑 국회의원으로 지난 대선정국서 '대장동 저격수'로 이름을 알렸습니다. 

지난 20∼21일 이틀간 실시된 경선에서 김 의원은 52.67%(현역 의원 감산 5%)를 얻어 4선 의원 출신의 유승민 전 의원(44.56%)을 꺾었습니다.

현직 국회의원인 김 의원이 경기지사 후보로 선출되어 이달 말 안에 의원직을 사퇴할 경우 6.1 지방선거 날 분당갑 국회의원 보궐선거도 함께 치러지게 됩니다.

더불어민주당은 김동연 전 새로운물결 대표, 안민석·조정식 의원, 염태영 전 수원시장 등 4명이 조만간 경선을 벌여 확정됩니다.

인천시장 경선에서는 유정복 전 시장이 50.32%를 얻어 안상수 전 인천시장(26.99%), 이학재 전 의원(22.68%)을 꺾고 공천을 따냈습니다.

유 후보는 경기 김포 지역구 3선 의원과 인천시장을 지냈고 이명박 정부에서 농림수산식품부 장관, 박근혜 정부에서 안전행정부 장관을 지냈습니다.

국민의힘 유정복 인천시장 후보
국민의힘 유정복 인천시장 후보

유 후보는 민주당 후보로 확정된 박남춘 현 인천시장과 본선에서 양자 대결을 벌이게 됩니다.

경남지사 후보로 선출된 재선의 박완수 의원은 55.0%(현역 의원 감산점 5% 반영)를 얻어 국회부의장을 지낸 5선 의원 출신의 이주영 전 의원(42.11%)을 꺾고 후보로 선출됐습니다.

박 의원은 경남도 경제통상국장, 창원시장,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 등을 역임했습니다.

민주당은 양문석 전 경남도당 부위원장과 신상훈 현 경남도 의원이 도전장을 냈으나, 민주당 공직선거후보자추천관리심의위원회는 추가 논의를 이유로 경남지사 후보 공천을 발표하지 않은 상태입니다.

박 의원도 현역이어서 이달 말까지 의원직을 사퇴할 경우 6.1 지방선거에서 창원시의창구 지역구도 국회의원 보궐선거가 함께 치러게 됩니다.

국민의힘 박완수 경남지사 후보
국민의힘 박완수 경남지사 후보

울산시장 후보가 된 김두겸 전 울산 남구청장은 38.06%를 얻어 정갑윤 전 국회부의장(33.32%), 초선의 서범수 의원(27.19%·현역 의원 감산점 5% 반영)을 꺾었습니다.

박맹우 전 의원은 국민의힘 공관위의 컷오프 결정에 ‘밀실 야합 공천농단’이라고 반발,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습니다. 

박 전 의원은 "1차 경선 통과자가 저와 경선을 해 단일화하자"며 보수후보 단일화를 제안했으며 김 후보는 "중앙당 결정 사안으로 보이지만, 민주당에 맞선 보수 단일화 제안에 기본적으로 찬성한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습니다.

민주당은 단수로 공천을 신청한 송철호 현 시장을 후보로 공천했습니다.

국민의힘 김두겸 울산시장 후보
국민의힘 김두겸 울산시장 후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