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재해예방!’ 선진국가 도약의 지름길입니다!
상태바
‘산업재해예방!’ 선진국가 도약의 지름길입니다!
  • 한경숙 기자
  • 승인 2010.07.05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동부 "제43회 산업안전보건의 날 기념식 개최´
【뉴스캔】고용노동부가 주최하고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이 주관하는 ‘제43회 산업안전보건의 날 기념식’이 5일 코엑스 그랜드볼룸에서 열린다.

‘산업안전보건강조주간’의 시작을 알리는 행사인 ‘산업안전보건의 날 기념식’은 산업재해예방에 공이 큰 유공자를 포상함으로써, 산업재해예방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높여 노사의 산업재해예방을 촉진시키기 위해 1968년부터 개최되었다.

금년 기념식에서는 근로자, 사업주, 산업안전ㆍ보건관계자, 산업재해예방단체 등 산업재해예방관련 유공자 87명을 포상한다.

특히, 이번 기념식에는 유공자의 가족들도 참석하여 오찬, 축하공연, 수상자 모범사례 동영상 시청 등을 함께함으로써 수상자들의 공로를 치하하고 사기를 진작할 수 있도록 하였다.

임태희 고용노동부장관은 기념사를 통해 산업안전ㆍ보건 관계자를 격려하고, ▲사고성 재해감소를 위한 ‘100일(6.7~9.14) 집중계획’ 추진, ▲위험요인 자기관리 시범사업을 통하여 노사의 자율 안전보건체계 구축, ▲중앙ㆍ지방정부간 연계ㆍ협력 강화, ▲지역별 산업안전ㆍ보건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등 산업안전ㆍ보건 서비스 전달체계를 다원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소개했다.

이날 기념식에서 수상의 영광을 안은 산업재해예방 유공자의 주요공적은 다음과 같다.

영예의 동탑산업훈장을 수상한 임양순 삼아알미늄(주) 부장은중소기업의 안전보건관계자로서 사업장내 자율안전보건관리체제 구축과 산재예방 시설개선을 통한 무재해 여건 조성에 노력하고, 경기중부 안전보건협의회 구성을 통해 지역 안전보건문화 활성화에 기여했다.

철탑산업훈장을 수상한 심재위 삼성중공업(주) 부장(현장소장)은 자율안전보건 체계 구축, 협력업체 안전보건수준 향상 지원, 안전시설 설치 등에 과감한 투자와 안전시설물 특허출원·적용 등 적극적인 안전보건활동을 전개했다.

석탑산업훈장을 수상한 권순오 (주)일룸 대표이사는 위험성평가제 도입 등 자율안전보건 활동, 유해물질 대체 및 시설개선, 협력업체 보호구 무상지원 등을 통해 사업장 무재해 유지에 힘쓴 공로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