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 사이버위기 경보 해제
상태바
방통위, 사이버위기 경보 해제
  • 한경숙 기자
  • 승인 2010.07.13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신 프로그램 이용, 악성코드 점검 및 최신 보안패치 등 보안 생활화해야
【뉴스캔】정부는 13일 “10시를 기해, 지난 5월 23일 이후 유지되어 온 사이버 위기경보(‘관심’ 단계)를 해제한다”고 밝혔다.

사이버위기 ‘관심’ 경보는 천안함 침몰 조사결과 발표, 6.2. 지방선거 실시, 7.7. DDoS 공격 후 1년 등 국가적 현안이 대두된 상황에서 사이버공격 발생 가능성이 우려됨에 따라 사전대비 차원에서 지난 5월 23일 발령되었다.

정부는 사이버위기 경보의 해제에도 불구하고 지속적으로 사이버위협 상황변화를 예의주시하고 있으며, DDoS 공격 등의 침해사고 예방 및 신속 대응을 위한 민·관 공동 대응협력 체계를 경보발령 상황에 준하는 수준으로 당분간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부 관계자는 “향후 침해사고에 대한 선제적 예방 및 피해 최소화를 위해서는 정부와 민간기업의 적극적인 대응노력이 지속되어야 할 뿐만 아니라, PC가 자기도 모르게 악성코드에 감염되어 DDoS 공격에 이용되는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국민 개개인이 백신 프로그램을 이용한 악성코드 점검 및 최신 보안패치 설치 등의 보안을 생활화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