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일 총무성 ICT 국가경쟁력 평가 세계 1위 달성
상태바
한국, 일 총무성 ICT 국가경쟁력 평가 세계 1위 달성
  • 한경숙 기자
  • 승인 2010.07.13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통위 "글로벌 ICR 정책 선도할 모멘텀 확보"
【뉴스캔】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최시중)는 13일 “일본 총무성이 2010년 정보통신 백서를 통하여 최근 발표한 정보통신 국가경쟁력 평가에서 우리나라가 세계 1위를 달성했다”고 발표했다.

일본 총무성(Ministry of Internal Affairs and Communications)은 2009년부터 정보통신백서를 통하여 세계 주요 국가의 정보통신 국가경쟁력 순위를 발표해 왔으며, 2010년에는 2009년의 평가체계를 전면 개편한 후 25개 주요 국가를 대상으로 종합순위를 산정하여 발표했다.

이번에 발표된 평가에서 우리나라는 총 8개 평가부문 중 정부의 ICT 활용도, 유선 인터넷, 인프라의 안정성 등 3개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고, 모바일 환경, 인프라의 선진성 등 2개 부문에서 2위를 기록하는 등 전반적으로 우수한 것으로 밝혀졌다.

이번 성과는 EIU 디지털경제평가(’09년 18위 → ’10년 13위), UN 전자정부지수(’08년 6위 → ’10년 1위) 등 ICT관련 국제지수가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상황에서 발표된 것으로서 우리나라가 글로벌 ICT 정책을 실질적으로 선도해 나갈 수 있는 모멘텀을 확보한 것으로 해석된다.

한편, 방송통신위원회 관계자는 글로벌 ICT 강국의 위상을 제고시키기 위해 국제협력을 강화하는 동시에 첨단 ICT 기술 및 서비스의 해외진출 확대 등과 같은 실질적 성과의 창출에 주력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