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NHK 회장 "위안부 발언 취소해서 문제 없다"
상태바
일본 NHK 회장 "위안부 발언 취소해서 문제 없다"
  • 정순애 기자
  • 승인 2014.02.19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NHK 모미이 가쓰토 회장이 위안부 망언 내용과 관련 문제 없다는 입장을 보여 또 다시 도마에 올랐다.

아사히 신문은 19일 NHK 모미이 가쓰토 회장이 지난 12일 자사 경영위원회에서 위안부 관련 발언을 두고 "이미 취소했는데 무엇이 잘못인가. 기자 회견 기록을 있는 그대로 읽으면 이해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이어 아사히 신문은 NHK 경영위원회 내부에서 "모미이 회장이 전혀 반성하고 있지 않다"는 의견이 나오고 있다고 밝혔다.

NHK 모미이 가쓰토 회장은 지난 1월 취임 기자회견에서도 "군위안부는 어느 나라에나 있었다", "종군위안부는 매춘부", "한일협정으로 해결이 다 됐는데 한국이 왜 문제를 삼는가"라는 등의 위안부 문제와 특정비밀보호법을 둘러싼 발언으로 물의를 빚었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