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유혹´ 이정진, 시청자 "보고만 있어도 유혹 당하겠어"
상태바
SBS ´유혹´ 이정진, 시청자 "보고만 있어도 유혹 당하겠어"
  • 김소리 기자
  • 승인 2014.07.15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진이 ´이중매력´을 선보이며 강렬한 첫 등장을 알렸다.

지난 14일 첫 방송된 SBS ´유혹´(극본 한지훈/연출 박영수)에서 부, 외모, 학벌, 집안 모든 것을 가진 남자 ´강민우´ 역을 맡은 이정진이 자유분방한 모습부터 한 여인을 향한 순애보까지 전혀 다른 양면의 매력으로 시청자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극 중 강민우(이정진 분)는 셋째 딸을 출산한 아내와 자신의 어머니 사이의 고부갈등에 지쳐 출장을 핑계 삼아 홀연히 홍콩으로 떠났다. 호텔에서 우연히 과거의 인연이었던 유세영(최지우 분)을 만난 민우는 호텔 라운지에서 함께 술을 마시며 대화를 나누다, 한치의 흐트러짐도 없이 이성적인 모습을 유지하는 세영에게 "내가 유대표를 유혹하지 못한 게 아니야"라며 "더 이상 가까이 갔다간 내가 삭막해질까 봐 도망 갔었다"는 능글맞은 농담을 건네기도 했다.

그런가 하면 민우는 과거에 자신이 사랑했었던 여인 제니(페이 분)와의 추억을 되새기며 그녀를 처음 만났던 장소에 찾아가는 순애보적인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이어 4개월 전 세상을 떠난 제니와의 사이에 아들이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 민우는 아들을 찾아가 한국으로 데려가기로 결정하고, 아이를 위해서는 뭐든 다 해주려고 하는 자상한 아버지의 모습으로 반전매력을 선보였다.

이에 시청자들은 "매력 가득한 남자 강민우!", "보고만 있어도 유혹당하겠어", "바람둥이야, 일편단심 민들레야? 이 남자 대체 뭘까", "이정진 캐릭터에 너무 잘 어울리는 듯!", "방금 봤는데 또 보고 싶다" 등 다양한 반응이다.

한편, 이정진이 이중매력을 선사하며 시선을 사로잡은 SBS ´유혹´은 매주 월, 화 저녁 10시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